bar_progress

박수홍, 친형 부부에 116억대 민사소송…"법원, 부동산 가압류 인용"

최종수정 2021.07.24 15:47 기사입력 2021.07.24 15:4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준형 기자] 개그맨 박수홍이 친형 부부를 상대로 116억 원대의 민사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박수홍과 법률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에스 측은 지난달 22일 친형 부부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요구하는 민사소송을 서울서부지방법원에 제기했다. 법무법인 에스에 따르면 당초 손해배상 요구액은 약 86억원이었지만 사건 조사 과정에서 개인 통장 횡령 혐의가 추가로 드러나면서 청구 취지를 확장하고 손해배상 요구액 규모도 약 30억원 늘렸다.

또한 박수홍이 친형 부부 명의의 모든 부동산에 대해 제기한 가압류 및 처분금지 가처분 신청도 각각 지난달 7일과 19일 받아들여졌다. 박수홍 측은 추가 가압류 신청도 검토하고 있다.


앞서 박수홍은 친형 부부가 30년 동안 출연료를 횡령했다고 밝히며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지난 4월에는 친형 부부를 상대로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횡령) 혐의로 서부지검에 고소장을 접수하기도 했다.


박수홍 측은 친형이 설립한 매니지먼트 법인에서 나온 수익을 일정 배율로 분배하기로 했지만 친형이 이를 지키지 않고 법인 자금을 사적으로 유용하고 일부 횡령했다고 주장했다. 또 출연료 정산을 이행하지 않고 각종 세금 및 비용을 박수홍 측에게 전가한 정황도 있다고 밝혔다.

박수홍 친형 측은 횡령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준형 기자 gils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