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뿐 아니라 현대차도 급식 몰아주기"… 국민청원 나선 MZ세대

최종수정 2021.06.27 11:54 기사입력 2021.06.27 11:54

댓글쓰기

'현대차그룹의 단체급식 부당지원을 조사해달라'며 올라온 청와대 국민청원글 갈무리. [이미지출처=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현대차그룹의 단체급식 부당지원을 조사해달라'며 올라온 청와대 국민청원글 갈무리. [이미지출처=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공정거래위원회가 대기업 그룹 내 사내 급식 물량을 그룹 내 계열사에게 100% 몰아준 혐의로 삼성전자 등에 거액의 과징금을 부과한 가운데 다른 대기업 그룹에서도 사내 급식과 관련한 조사가 필요하다는 직원들의 목소리가 나온다.


지난 2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본인을 ' 현대차 그룹에서 근무하고 있는 MZ세대 직장인'이라고 밝힌 이가 작성한 "현대차 그룹이 왜 꼭 현대백화점 그룹의 현대그린푸드 에서만 급식을 공급받아야하는지에 대한 이유를 조사해달라"는 취지의 글이 올라왔다.

그는 "현대차그룹에서 주력으로 삼고 있는 노동집약적인 특성을 띄고 있기 때문에 대규모 급식이 모든 사업장에 항상 같이 따라다녀야 한다"며 "공정위의 이번 삼성웰스토리만을 향한 고발 사건은 타 그룹의 임직원들이 겪고 있는 진짜 고통들이 가려지는 처사"라고 성토했다.


지난 24일 공정위는 삼성전자·삼성디스플레이· 삼성전기 · 삼성SDI 등 삼성그룹 내 4개 사가 2013년 4월부터 이달 2일까지 사내급식 물량 전부를 삼성웰스토리에 수의계약 방식으로 몰아줌으로써 웰스토리가 고이익을 항시 유지할 수 있도록 부당지원했다고 봤다. 이에 대해 공정위는 삼성전자 등 4개사와 삼성웰스토리에 시정명령과 함께 총 2349억원의 과징금 부과를 결정했다. 또 최지성 전 미래전략실장과 삼성전자는 고발 조치했다.


"삼성뿐 아니라 현대차도 급식 몰아주기"… 국민청원 나선 MZ세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청원인은 특히 "식사의 질이라도 좋았다면 임직원이 나서서 이렇게 글을 쓰진 않았을 것"이라며 특히 급식의 품질을 문제삼았다. 그는 "식단가의 구성이 어떻게 된 것인지 의문이 들 정도로 부실하다"며 "부실 급식으로 논란이 됐던 유치원 부실 급식 사건들에 비할 정도로 식사의 질이 엉망"이라고 지적했다. 그동안 현대차그룹 임직원들은 현대그린푸드가 공급하는 사내 급식의 질에 대해 많은 불만을 가져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그는 "식사의 양과 질은 좋지 않음에도 매년 어떤 방식으로 10만명이 넘는 회사의 단체급식 공급사로 현대그린푸드만이 선정되는지, 임직원들의 선호도 조사는 왜 한번도 이뤄지지 않고 불만에 대한 개선도 이뤄지지 않느냐"며 강한 비판을 쏟아냈다.


청원인은 "왜 오너 일가 사이의 단체급식 내부 거래에 대해서는 눈과 귀를 막고 있는지 엄밀한 조사가 필요하다"며 이에 대한 조사를 촉구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