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이폰13, 9월24일 공식 출시…다른 이름 가능성도"

최종수정 2021.06.23 07:59 기사입력 2021.06.23 07:59

댓글쓰기

9월14일 애플 신제품 공개 행사 예상돼
아이폰13 대신 아이폰12s 등 언급

아이폰13(가칭) 렌더링 이미지

아이폰13(가칭) 렌더링 이미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애플의 신형 스마트폰인 아이폰13(가칭)이 오는 9월14일 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첫 선을 보인 후, 같은 달 24일에 공식 출시될 것이란 보도가 나왔다. 가격대는 현 수준이 유지될 것이란 관측이 제기된다.


IT전문매체 폰아레나는 22일(현지시간) 댄 아이브스 웨드부시 애널리스트를 인용해 이 같이 보도했다.

댄 아이브스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9월 셋째주에 아이폰13 공개 행사를 개최할 것으로 내다봤다. 통상 애플이 화요일에 신제품 공개행사를 개최한 후 금요일부터 사전예약에 돌입해온 점 등을 감안하면 행사일은 9월14일 화요일이 유력하다. 사전예약은 17일, 공식출시일은 24일로 예상된다.


신형 아이폰은 전작인 아이폰12 라인업과 마찬가지로 아이폰13,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맥스 등 4가지 모델로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브스 분석가는 아이폰13 4개 모델의 총 판매규모가 하반기에만 1억3000만~1억5000만에 달할 것으로 추산했다. 특히 4분기에는 출하량 대부분을 차지할 전망이다. 폰아레나는 "애플이 시리즈 최대 판매량을 기대하고 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앞서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 역시 올해 애플의 연간 아이폰 출하량이 전년 대비 12.3% 늘어난 2억2300만대에 달할 것이라며, 이 가운데 아이폰13이 약 40%를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일각에서는 서구권에서 13이라는 숫자를 꺼리는 점을 고려해 신형 아이폰의 이름이 아이폰13이 아닌, 다른 이름으로 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IT전문매체 씨넷은 "애플이 13을 건너뛸 수도 있다"며 "미신적인 이유로 고층빌딩의 엘리베이터 버튼에서 13을 생략하기도 하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과거 아이폰6의 후속작이 아이폰6s, 아이폰X의 후속작이 아이폰Xs 였던 만큼 아이폰13 대신 아이폰12s가 될 수 있다는 관측이다. 최근 휴대폰 판매사이트 셀셀이 공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국 내 아이폰 사용자 10명 중 7명 이상이 아이폰13 대신 다른 이름을 선호한다고 답변했다.


아이폰13(가칭) 핑크 렌더링 이미지

아이폰13(가칭) 핑크 렌더링 이미지

썝蹂몃낫湲 븘씠肄

신형 아이폰 시리즈는 전작에 비해 배터리 용량이 확대되고 카메라 사양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IT팁스터 L0vetodream은 자신의 트위터에 아이폰13과 아이폰13 프로의 배터리 용량이 최대 3095mAh라고 밝혔다. 아이폰13 프로맥스(4325mAh)의 경우 4000mAh이상 배터리 용량을 자랑하는 첫 아이폰이 될 전망이다.


렌더링도 연이어 공개되고 있다. 맥루머스가 공개한 아이폰13 렌더링을 살펴보면 전작의 형태를 유지하되, 후면 카메라 면적이 넓어진 모습이 확인된다. 이는 카메라 기능 개선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이다. 아이폰13은 줌 기능을 대폭 개선하고 모든 모델에서 센서 시프트 안정화(sensor-shift stabilization) 기능을 지원할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프로, 프로맥스에만 지원됐던 라이더 센서 역시 모든 아이폰 모델에 적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 애플이 아이폰5c에서 첫 선보였던 핑크색 옵션도 부활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폰아레나는 같은 날 또 다른 기사를 통해 애플 협력사인 폭스콘과 페가트론이 신형 아이폰 출시를 앞두고 생산라인 직원 규모를 확대했다고 보도했다. 아이폰13 조립라인 근무 시 한달 평균 급여 이상의 보너스를 받는다는 현지 언론의 보도도 나왔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