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코로나19 신규 확진 사흘 연속 500명대… 백신 1차 접종 1400만명 돌파

최종수정 2021.06.18 09:50 기사입력 2021.06.18 09:50

댓글쓰기

지난 14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선별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지난 14일 오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선별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연속 500명대를 기록했다. 백신 1차 접종 완료자 수는 1423만명으로 1400만명을 넘어섰다. 인구 대비 접종률은 27.7%까지 올라왔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8일 0시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전날보다 507명 늘어난 15만238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 484명, 해외유입 23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발생 확진자 중 76%가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서울 197명(40.7%), 경기 151명(31.2%), 인천 21명(4.3%) 등 수도권에서만 36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다른 지역에서는 ▲충북 19명 ▲대전 12명 ▲경남 12명 ▲대구 11명 ▲울산 11명 ▲경북 10명 ▲부산 9명 ▲강원 9명 ▲충남 7명 ▲제주 6명 ▲전남 4명 ▲전북 3명 ▲광주 1명 ▲세종 1명 등으로 뒤를 이었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23명이 나왔다. 이 중 10명은 검역 과정에서, 13명은 지역에서 확인됐다. 내국인은 14명이고 외국인은 9명이다.

전날 하루 총 검사 건수는 6만8547건이다. 수도권에 마련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2만8961건의 검사가 진행돼 신규 확진자 73명이 확인됐고, 비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는 3374명이 검사를 받아 2명이 확진됐다.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해제된 환자는 14만1816명으로 전날보다 787명 늘었다.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확진자 중 병세가 심한 위중증 환자는 149명으로 전날 대비 7명 줄었다. 사망자는 1996명으로 전날보다 2명 증가했다.


지난 16일 서울 서대문구 코로나19백신접종센터에서 경찰병력이 백신 접종에 나서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지난 16일 서울 서대문구 코로나19백신접종센터에서 경찰병력이 백신 접종에 나서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편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이날 0시 기준 41만2987명이 1차 신규 접종을 받아 총 1423만3045명이 1차 접종을 완료했다. 이 중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974만742명, 화이자 백신은 342만4837명, 얀센 백신은 106만7466명이 맞았다. 인구 대비 접종률은 27.7%다.


접종 완료자는 전날보다 12만7643명 늘어난 388만4710명이다. 2차 접종의 인구 대비 접종률은 7.6%다. AZ 백신은 2만1051명이 신규 접종을 완료해 누적 80만1323명이 접종을 마쳤고, 화이자 백신은 8만1409명이 추가 접종을 받아 201만5921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얀센 백신은 1차 접종용으로 개발돼 1차 접종자가 모두 접종 완료자에 포함된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약 사 먹었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