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유진자산운용, ESG 기준으로 운용하는 채권펀드 출시

최종수정 2021.06.15 11:01 기사입력 2021.06.15 11:01

댓글쓰기

유진투자증권의 자회사 유진자산운용이 채권 운용에 ESG기준을 도입한 ‘유진 챔피언 착한ESG 채권펀드’를 출시했다. (제공=유진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의 자회사 유진자산운용이 채권 운용에 ESG기준을 도입한 ‘유진 챔피언 착한ESG 채권펀드’를 출시했다. (제공=유진투자증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공병선 기자] 우량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에 투자해 중장기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채권 펀드가 출시된다.


15일 유진투자증권 의 자회사 유진자산운용은 채권 운용에 ESG 기준을 도입한 ‘유진 챔피언 착한 ESG 채권펀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펀드는 유진자산운용과 외부 ESG평가기관의 리서치 역량을 결집해 ESG에 앞장서는 기업을 발굴 및 투자하는 상품이다. 우량 ESG채권에 투자하면서 지속가능한 중장기 수익을 추구하는 동시에 국고채, 특수채 등 유동성이 큰 자산에 일정 비중 투자하는 등 안정성과 유동성 화보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유진자산운용은 신용등급 A- 이상의 기업을 대상으로 크레딧 유니버스를 선별하기로 했다. 선별된 종목 중에선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부여한 ESG평가등급 B 이상인 기업의 채권과 ESG목적 발행 채권을 골라낸다. 이후 유진자산운용 자체 ESG스코어링 모델을 활용해 등급을 매기게 된다. 유진자산운용 측은 “내부 ESG등급 평가 결과 ‘중’ 이상 받은 종목에 한해 유진 ESG 통합 유니버스를 구축할 것”이라며 “이를 기반으로 최적의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이 펀드는 유진챔피언ESG중기채모펀드에 투자하는 자펀드로 2018년 설정돼 현재 3200억원 규모로 운영됐다. 최근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시장 흐름에 따라 유진자산운용은 상품을 리뉴얼해 출시했다.

오춘식 유진자산운용 마케팅본부장은 “이미 해외 시장에서는 ESG 투자가 트렌드가 아닌 투자의 기본 지침으로 자리 잡았으며 실제 수익률의 개선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이러한 시장 변화를 반영한 이번 상품은 ESG 투자를 선도하는 시장의 대표 펀드로 성장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공병선 기자 mydill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