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대한전선, 카타르서 1463억원 규모 송전망 공사 수주

최종수정 2021.06.11 10:00 기사입력 2021.06.11 10:00

댓글쓰기

우선 공급 물량 277억원·추후 공급 물량 1186억원 등

대한전선의 쿠웨이트 전력망 구축 공사 현장[사진제공=대한전선]

대한전선의 쿠웨이트 전력망 구축 공사 현장[사진제공=대한전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대한전선 은 카타르 국영 수전력청과 총 1463억원 규모의 '퍼실리티-E' 송전 시스템 확충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전체 물량 중 우선 공급 물량은 277억원 규모이며 추후 1186억원 규모의 후속 구간 물량도 공급하는 방식이다. 후속 공급 물량의 정확한 금액과 기간은 1년 이내에 확정될 예정이다.

카타르 퍼실리티-E는 2600㎿의 전력과 1억3000만t의 담수를 생산하는 대규모 담수복합발전소다. 총 사업비는 30억달러(약 3조3000억원) 규모다. 대한전선 은 "이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전력을 카타르 전 지역에 공급하기 위해 신규 전력망을 구축하는 핵심 사업을 수행한다"고 설명했다.


제품 공급뿐 아니라 전기와 토목 공사, 준공시험까지 모두 담당한다. 여기에는 카타르 지중 케이블 가운데 최고 전압인 400㎸를 포함해 220㎸, 132㎸까지 모든 송전급의 전력망 공사도 포함된다. 이는 대한전선 의 초고압 케이블 분야 전반에 대한 기술력과 공사를 처음부터 끝까지 모두 마친 뒤 발주자에게 넘기는 턴키 프로젝트 수행 능력의 우수성이 종합적으로 검증 받은 결과라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유럽과 일본 등 글로벌 업체들과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카타르 정부의 중요 사업인 퍼실리티-E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은 대단히 의미있는 성과"라고 평가했다.

한편 대한전선은 지난달 호반산업에 인수 완료되면서 호반그룹의 일원이 됐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