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서 평화의 소녀상 다시 전시

최종수정 2021.05.18 19:46 기사입력 2021.05.18 19:4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일본에서 평화의 소녀상이 다시 전시된다.


18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시민단체 '부자유전(不自由展)·그 후를 잇는 아이치(愛知) 모임'은 평화의 소녀상을 선보이는 전시회를 오는 7월 6∼11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시 소재 '나고야시민갤러리 사카에'에서 개최한다.

2019년 '표현의 부자유전(不自由展)·그 후'에서 선보였던 소녀상과 히로히토의 초상을 불태우는 장면이 담긴 영상 작품 등이 함께 전시된다. 히로히토는 1926∼1989년 일왕으로 재위한 인물이다.


이들 작품은 2019년 8월 예술행사인 '아이치 트리엔날레'에 선보였으나 우익 세력 등의 협박과 항의가 이어졌고 그 여파로 전시가 중단되는 사태를 겪기도 했다.


표현의 부자유전·그 후는 일본 정부가 지원하는 공적 행사에 소녀상을 전시한 첫 사례였으며 작품의 취지에 동의하지 않은 세력이 이런 점을 문제 삼기도 했다.

구노 아야코 부자유전·그 후를 잇는 아이치 모임 공동대표는 "보고 싶어도 보지 못한 사람이 많았다고 생각한다. 이번에는 민간의 손으로 개최하고 싶다"고 말했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델 활동"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