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선우, 자유형 200m서 또 세계 신기록…1분44초96

최종수정 2021.05.16 17:22 기사입력 2021.05.16 17:22

댓글쓰기

17일 자유형 50m 도쿄올림픽 출전권도 기록

16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내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황선우(서울체고)가 기록을 확인한 뒤 놀란 표정을 짓고 있다. 황선우는 이날 1분44초96의 세계주니어 신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16일 오후 제주종합경기장 내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황선우(서울체고)가 기록을 확인한 뒤 놀란 표정을 짓고 있다. 황선우는 이날 1분44초96의 세계주니어 신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황선우(18·서울체고)까 자유형 200미터(m)에서 또 한 번 세계주니어 신기록을 세웠다.


황선우는 16일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4초96으로 1위를 차지했다. 세계주니어 신기록이기도 하다. 지난해 11월 경영 국개대표 선발대회에서 한국 선수 최초로 세계주니어 신기록(1분45초92)를 수립한 데 이어 6개월 만에 이를 경신한 것이다. 주니어와 시니어를 통틀어 세계 기록 보유 한국 수영 선수는 황선우가 최초다.

황선우의 이날 기록은 박태환이 2010년11월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며 세운 한국 기록 1분44초80에 불과 0.16초가 뒤졌을 뿐이다. 남자 자유형 200m에서 1분44초대 기록을 낸 한국 선수는 박태환과 황선우 뿐이다.


이번 기록이 도쿄올림픽 A기준기록 1분47초02도 넘어서면서 황선우는 도쿄올림픽 출전권도 획득했다. 앞서 황선우는 자유형 100m에서도 한국 신기록(48초04)을 달성하며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손에 넣은 바 있다. 오는 17일 자유형 50m 결승에도 나서 올림픽 출전권 추가 획득에 도전한다. 그는 16일 열린 자유형 50m 예선에서 22초39를 기록하며 전체 1위로 결승에 올랐다. 이 종목 도쿄올림픽 A기준기록은 22초01이다.


한편 국제수영연맹(FINA)은 유망주의 동기 부여를 위해 2014년 3월부터 만 18세 이하(출생연도 기준)의 남녀 수영 선수들을 대상으로 세계주니어 기록을 집계하고 있다. 오는 21일 18번째 생일을 맞는 만큼 황선우에게 올해는 세계주니어 기록을 새로 쓸 수 있는 마지막 해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델 활동" 김보연, 미모의 두 딸 공개 "미국서 배우·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