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전경련, 하반기 미국에 ESG 투자사절단 파견

최종수정 2021.05.12 09:07 기사입력 2021.05.12 07:30

댓글쓰기

국내 주요기업·글로벌 기업·스타트업·관련 기관 등 연합회의체 K-ESG 얼라이언스 출범

김혜성 김앤장 변호사(앞줄 왼쪽부터), 장경호 코스닥협회 회장, 김석환 GS 사장, 최만연 블랙록 대표,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 권태신 전경련 부회장, 김영주 종근당 사장, 신진영 KCGS 원장, 박승덕 한화 사장, 임성복 롯데 전무, 김영훈 아마존웹서비시즈 실장 등 주요인사들이 12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K-ESG 얼라이언스 발족회의'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전경련]

김혜성 김앤장 변호사(앞줄 왼쪽부터), 장경호 코스닥협회 회장, 김석환 GS 사장, 최만연 블랙록 대표,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 권태신 전경련 부회장, 김영주 종근당 사장, 신진영 KCGS 원장, 박승덕 한화 사장, 임성복 롯데 전무, 김영훈 아마존웹서비시즈 실장 등 주요인사들이 12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K-ESG 얼라이언스 발족회의'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전경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올해 하반기 미국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투자사절단을 파견한다.


전경련은 12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K-ESG 얼라이언스 발족회의'를 열고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K-ESG 얼라이언스는 전경련 주도로 발족한 ESG 연합회의체다. 롯데, 한화 , GS , 대한항공 , CJ , 코오롱 , 효성 등 국내 주요 기업과 3M, 보잉, 아마존, P&G 등 글로벌기업, 주한미국상공회의소와 코스닥협회, 벤처기업협회, 김앤장 등 다양한 국내외 기관이 참여한다.

전경련은 올해 하반기 미국 등에 ESG 사절단을 파견하고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인 블랙록과 모건스탠리 등을 방문해 투자자 간담회를 통한 한국 기업의 ESG 활동을 알릴 계획이다. 사절단은 얼라이언스 참여 기업 외 국내 주요기업들로 구성한다.


김윤 의장 "ESG 인큐베이터·조력자 될 것"

김윤 K-ESG 얼라이언스 의장은 "ESG는 답이 정해져 있는 개념이 아니라 기업들이 계속해서 구성하고, 구체화하고, 발전시켜 나갈 개념"이라며 "얼라이언스가 ESG의 인큐베이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아직 ESG를 생소하게 여기는 기업들이 많다"며 "얼라이언스가 많은 기업들이 ESG 개념에 보다 쉽게 다가갈 수 있는 플랫폼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K-ESG 얼라이언스는 다양한 구성원들과 협력해 글로벌 ESG 경영 트렌드의 국내 확산, 특히 중견·중소기업 등에 ESG를 확산시킨다는 방침이다. 김봉만 전경련 국제협력실장은 "K-ESG 얼라이언스는 ESG 경영의 다국적군"이라며 "앞으로도 ESG 확산을 위해 다양한 국내외 기업, 기관들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 평가기준 표준화 어려워"
블랙록 "韓기업 기후관련 리스크 관리 필요"

신진영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원장은 이날 주제발표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을 ESG 평가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를 통해 기업 ESG 평가모형에 대한 신뢰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신 원장은 지배구조원의 ESG 평가 포인트를 ▲지속가능성 이슈의 정기적 업데이트 ▲전문가·이해관계자 의견 수렴 ▲기업 특성 반영 강화 ▲데이터 정확성 제고 등 네 가지로 분류했다.


지속가능성 이슈와 관련해서는 최신 이슈와 법 개정 사항을 반영해 평가모형의 시의성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또 평가모형과 ESG 모범규준 개정에 있어 의견수렴 절차도 강화한다. 업종이나 산업별 특성에 따라 평가문항도 세분화·차등화한다.


신 원장은 또 "ESG 정보공개 표준화는 기업이나 투자자 모두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긍정적이지만 평가지표에 관해서는 기관별로 평가목적 등이 달라 표준화가 적절치 않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장기적으로 각 기관들이 정보공개 표준화를 통해 통합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되 각 기업들이 개별 평가기관의 세부 요건에 대응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최만연 블랙록자산운용 대표는 "한국 기업들은 기후와 관련된 리스크를 해결하고 탄소중립 이행을 위해 글로벌 기준을 맞추려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