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진, 택배기사 이현영 작가 전시회 개최

최종수정 2021.04.26 09:43 기사입력 2021.04.26 09:43

댓글쓰기

한진 택배기사 이현영 작가의 '봄이오는 마을'

한진 택배기사 이현영 작가의 '봄이오는 마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한진 은 한진 소속 택배기사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일우스페이스와 함께 '우리 생애의 첫 봄' 전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우리 생애의 첫 봄 전은 점묘화로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한진 택배기사 이현영 작가(52)와 올해 94세를 맞은 그의 노모이자 늦깎이 작가인 김두엽 씨의 작품 150점을 전시하는 특별한 행사다.

이현영 작가는 고향에서 노모를 모시며 낮에는 택배 운송을 겸업하고 있다. 전시는 그가 늦은 나이에 행복한 가정을 이룬 뒤 어머니와 함께 여는 모자전으로 '두 사람에서 세 사람이 된 첫 봄'을 담았다.


작품은 다음달 4일부터 30일까지 서울 중구 서소문동에 위치한 일우스페이스에서 감상할 수 있다.


한진 마케팅 담당자는 “이번 전시회는 소비자들에게 택배 상품이 전해지기까지 밤낮으로 현장에서 수고를 아끼지 않는 1만명의 한진 택배기사님들의 꿈을 응원하고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자 기획했다.”며 “이번 전시회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한진 택배기사님들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응원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