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게임스톱 CEO 조지 셔먼 물러난다

최종수정 2021.04.19 21:30 기사입력 2021.04.19 21:3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게임스톱(GME)의 최고경영자(CEO) 조지 셔먼이 자리에서 물러난다.


19일(현지시감) 주요 외신 등에 따르면 게임스톱은 이날 성명을 통해 셔먼 CEO가 사임한다고 밝혔다. 셔먼은 오는 7월31일 CEO 자리에서 공식적으로 내려온다. 회사 측은 후임자가 지명되면 사임 시점은 더 빨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셔먼은 2019년 4월부터 게임스톱 CEO를 맡았다.

게임판매업체 게임스톱은 사업 중심을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옮기는 사업 구조 변화를 추진해왔다. 게임스톱은 지난달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이사회가 외부업체를 고용해 경영진을 평가하고 있다"고 밝혀 경영진 교체를 시사했다.


게임스톱은 올 초 '개미'로 불리는 개인투자자와 대형 헤지펀드 간 '공매도 전쟁터'로 유명해졌다. 공매도는 주가가 내려갈 것으로 예상한 투자자가 주식을 빌려 판 뒤 실제 주가가 하락하면 되사서 갚는 방식으로 차익을 얻는 투자 형태다. 헤지펀드들이 게임스톱 주식에 대한 대규모 공매도에 나서자 이에 반발한 개인투자자들이 SNS 레딧에 개설된 '월스트리트베츠'라는 이름의 토론방을 중심으로 주식매집에 나서 주가를 올렸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