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일정상 "北비핵화 전념 재확인"…한미일 공동안보 협력 필수

최종수정 2021.04.17 10:56 기사입력 2021.04.17 10: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에 전념하겠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바이든 대통령과 스가 총리는 이날 미국 백악관에서 정상회담 후 백악관이 배포한 공동 성명에서 이같이 밝혔다.

두 정상은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결의의 의무를 준수할 것을 촉구하고 국제사회에도 완전한 이행을 요구했다.


두 정상은 "우리는 이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기 위한 억지력을 강화하려고 한다"며 "핵 확산의 위험성을 포함해 북한과 관련된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일본인 납북자 문제의 즉각적 해결을 위한 미국의 약속을 재확인했다.

두 정상은 또 인도태평양 지역의 문제를 언급하면서 "우리는 한국과의 3국 협력이 공동 안보와 번영에 필수적이라는 데 동의한다"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