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얀마 반쿠데타 거리시위 지도자 중 한 명 군부에 체포돼

최종수정 2021.04.15 19:15 기사입력 2021.04.15 19:1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미얀마 반(反)쿠데타 거리 시위를 이끌던 3명의 젊은 리더 가운데 한 명이 15일 군부에 체포됐다.


CNA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사가잉 지역의 몽유와에서 반군부 시위를 이끌던 웨이 모 나잉(26)이 경찰에 붙잡혔다. 웨이 모 나잉은 만달레이의 타이자 산, 양곤의 잇 띤자 마웅과 함께 미얀마에서 주목받는 젊은 시위 지도자다.

그의 동료는 페이스북에 민간인 차량에 탄 무장한 이들이 웨이 모 나잉이 타고 있던 오토바이와 고의로 부딪친 뒤 그와 여성 한 명을 끌고 갔다고 밝혔다. SNS에는 체포 당시 장면이라는 설명이 담긴 영상이 퍼지고 있다. 이 영상에는 "(혁명은) 승리할 것이다"라고 외치는 오토바이 시위 행렬이 지나가던 중 반대편에서 오던 차 한 대가 갑자기 행렬 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충돌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번 체포 소식이 전해지면서 타이자 산은 페이스북에 "웨이 모 나잉을 위해, 진실을 위해, 미얀마의 현재와 미래를 위해 우리의 힘을 두 배로 해 투쟁을 계속해야 한다"고 적었다.


앞서 이날 만달레이에서는 군경이 의료계 종사자들의 거리 시위를 해산하는 과정에서 총기를 발사, 1명이 숨지고 여러 명이 부상했다고 외신이 전했다. 미얀마 인권단체 정치범지원협회(AAPP)에 따르면 전날까지 715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