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롯데마트, 와인장터 3년새 최고 매출…전년 대비 40%↑

최종수정 2021.04.15 07:24 기사입력 2021.04.15 07:24

댓글쓰기

롯데마트에서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 와인 장터 행사가 최근 3년간 행사 가운데 최고 매출을 올렸다.

롯데마트에서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 와인 장터 행사가 최근 3년간 행사 가운데 최고 매출을 올렸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롯데마트는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한 와인 장터 행사가 최근 3년간 행사 가운데 최고 매출을 올렸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행사 매출은 지난해 4월 30일부터 5월 13일까지 열린 와인장터 대비 40% 증가했다.


지난해 행사에서는 1만~3만원대 와인이 가장 많이 팔렸지만 올해는 전체 매출에서 5만원 이상인 와인이 차지하는 비중이 60%에 달했다. 5만원 이상 와인 매출은 지난해 행사 대비 140.5% 증가했다.

특히 이번에 첫 선을 보인 유명 프리미엄 와인 샤또 페트뤼스 수석 와인 메이커인 장 끌로드 베루에가 양조한 보르도 와인인 제이드 플뢰르 드 리스, 그동안 마트 채널에서 구입이 어려웠던 텍스트북 나파 까베네쇼비뇽, 브레드 앤 버터 샤도네이 등이 큰 인기를 끌었다. 샤또 마고17 등 한정 수량으로 내놓은 프리미엄 와인은 행사 첫날 모두 예약 판매됐다.


화이트 와인과 스파클링 와인 매출은 지난해 행사 대비 각각 83.1%, 127.4% 뛰었다. 화이트 와인과 스파클링 와인은 레드 와인보다 바디감이 가볍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어 집에서 가족들과 식사를 하거나 나들이하기 좋은 시기인 봄 와인 장터 기간에 수요가 더욱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와인에 대한 인기가 지속 높아지며 봄 와인 장터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며 “고객들이 와인을 구입할 때 가장 먼저 떠올리는 곳이 롯데마트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품종의 와인을 지속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