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호중 "혁신에 자신…누구보다 유능하고, 경험 있어야"

최종수정 2021.04.13 14:49 기사입력 2021.04.13 14:49

댓글쓰기

13일 민주당 원내대표후보자 합동토론회서 "함께 이기는 민주당 만들 것"
"선수별 의원총회서 원내부대표 임명…당내 의견 귀담아 듣는 시스템 갖출 것"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전진영 기자] "혁신과 쇄신이라면 자신있다."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후보로 나선 윤호중(4선) 의원이 13일 합동토론회에 나와 "원내대표 임기가 다음 대선까지 1년밖에 남지 않았다. 코로나19와 경제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고, 당을 혁신하려면 (이번) 원내대표는 누구보다 유능하고 경험이 있어야한다"면서 이 같이 지지를 호소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날 윤 의원은 "민주당을 혁신하고 대선을 승리로 이끌어나가야한다는 각오를 갖고 이 자리에 나왔다"며 "강력한 개혁을 통해 민주당이 다시 국민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을 때까지 가장 앞에서, 가장 밑에서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백신 보급 확대와 소비지원 정책에 무게를 두고 실천 공약을 내세웠다.


윤 의원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경기침체로 국민들이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 백신 보급 실태를 점검하고, 민생 지원방안을 분석해 특단의 방역, 경제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또 부동산 정책도 긴급 점검을 통해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당 개혁 방안에 대해서는 '입법청문회'를 활성화하고, 민주당 온라인 청원 시스템과 시도별 국민응답센터를 설치해 국민의 목소리가 당과 당 지도부에 들어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민생개혁법안의 신속한 처리를 위해서는 상임위원장 및 간사단 회의와 초·재선 의원 회의를 정례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윤 의원은 "민주적 원내 운영을 위해 선수별 의원총회를 도입하고 그 회의에서 추천한 의원들을 원내부대표로 임명하는 등 의원들의 의견을 귀담아들을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각 상임위별 부패척결특별소위를 구성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 등 부패 범죄를 차단하는한편, 강력한 당정청 협력체계를 만들어 정책 역량을 높이겠다고 힘줘 말했다.


윤 의원은 "상임위별 정책위를 구성해 당 정책 역량을 강화하고 당정협의를 상임위별로 제도화해서 강력하고, 전면적인 당정청 협력체계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이번 토론회에서 윤 의원은 그동안의 성과들을 언급하며 차기 원내대표로서의 능력을 부각시켰다.


그는 "지난 지방선거에서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장을 맡아 현역 단체장의 3분의1을 교체하는 공천을 통해 당의 승리를 일궈냈고, 21대 총선에서는 민주당 의원 단 한 명의 이탈없이 승리를 일궈냈다"면서 "혁신과 쇄신이라면 자신있다. 누구보다 공정하고 정의롭게 일할 자신이 있다"고 강조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