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지노株, 코로나19 완화 시 강한 주가 회복 기대

최종수정 2021.03.14 21:26 기사입력 2021.03.14 21: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코로나19 완화 기대감이 커지면서 카지노 업종의 실적과 주가 회복이 가장 두드러질 것이란 의견이 나왔다. 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강원랜드 는 올해 들어 8%가량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파라다이스 도 17% 가량 상승했다. 코로나19 완화 전망에 힘입어 카지노 업황이 회복될 수 있다는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카지노株, 코로나19 완화 시 강한 주가 회복 기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 카지노 현황을 보면 이동 제한 완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마카오의 경우 최근 본토 방문자에 대해 코로나19 음성판정서 제출시 격리 조치를 해제하고 개별 카지노 입장 시 판정서 제출 의무도 해제했다. 싱가포르의 경우 지난해 12월 대만발 방문자에 대해 코로나19 음성 판정서 제출시 격리 조치를 해제했다.

이화정 연구원은 “아시아카지노 산업의 핵심 국가인 마카오와 싱가포르 양쪽에서 산업 회복을 위한 첫걸음으로 이동 제한 완화 조치를 꾀하는 움직임이 포착됐다"며 “주변국의 태세가 변화하면 이동 제한에 대한 국내의 움직임도 변화할 가능성이 유효하다”고 분석했다.


카지노株, 코로나19 완화 시 강한 주가 회복 기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카지노 산업의 개선은 거리두기 완화와 국가 간 이동 제한 완화, 백신 접종 일반화 과정을 통해 회복에 들어갈 것으로 관측된다. 각 국가의 국내 상황이 안정된 이후에서야 방역안전국가간 항공 교류(ATB) 및 격리단축 등 이동 제한 완화가 논의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국내에서도 ATB 도입과 격리기간 단축방안을 추진 중이지만 국내 외국인 카지노의 주요 고객 국가인 중국과 일본은 아직 포함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우선적으론 내국인 카지노가 가장 먼저 매출 회복에 나설 것으로 기대된다. 이 연구원은 “내국이 카지노인 강원랜드 회복이 먼저 나타날 것”이라며 “외국인 카지노의 경우 연내 매출 회복은 요원하지만 사기업으로서 인력 구조조정이 가능했던 적자 폭 감소에 주목해볼 만하다”고 전했다. 백신접종의 일반화는 오는 2022년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 연구원은 “이 시점을 기준으로 카지노의 제한적 영업 상황이 정상화 수순을 밟을 것”이라며 “가장 비탄력적인 수요층인 하이 롤러(고액배팅족) 위주로 회복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