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유플러스, IPTV·모바일서 조성진의 '모차르트 주간' 독점 공개

최종수정 2021.01.26 09:00 기사입력 2021.01.26 09:00

댓글쓰기

'모차르트 미공개 곡' 국내 독점 공개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와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 ‘U+모바일tv’에서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진행되는 ‘모차르트 주간’ 공연 콘텐츠를 국내 독점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연주하는 모습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와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 ‘U+모바일tv’에서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진행되는 ‘모차르트 주간’ 공연 콘텐츠를 국내 독점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은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연주하는 모습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LG유플러스가 공연 콘텐츠 영역에 힘을 싣는다. 문화 활동이 힘들어진 고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예술계와의 상생 의미도 강화한다. 지난해 LG유플러스의 공연 주문형비디오(VOD) 이용률은 전년 대비 3배 가까이 증가했다.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PTV 서비스 ‘U+tv’와 모바일 미디어 플랫폼 ‘U+모바일tv’에서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진행되는 ‘모차르트 주간’ 공연 콘텐츠를 국내 독점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공연에서는 모차르트가 어린시절 작곡한 ‘알레그로 D장조’가 세계 최초로 공개된다.

모차르트 주간은 모차르트의 생애를 기리기 위해 1956년부터 잘츠부르크모차르트협회에서 매년 주최해온 공연이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모차르트의 탄생일인 1월 27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올해 모차르트 주간에서는 모차르트가 17세의 나이로 1774년에 작곡한 것으로 추정되는 알레그로 D장조가 전 세계에 첫 선을 보인다. 해당 곡은 모차르트 사후 230년간 미공개 돼 있었던 94초 분량의 짧은 피아노곡으로, 춤곡 같은 분위기를 자아낸다. 연주자는 피아니스트 조성진이다.


조성진은 “모차르트가 태어난 잘츠부르크에서 이 곡을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모차르트 주간 공연에는 처음 참여하는데, 많은 분들이 이런 아름다운 작품을 듣게 될 수 있다니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LG유플러스는 모차르트 주간 공연에서 진행되는 공연 9편도 무료로 제공한다. 고객들은 ▲다니엘 바렌보임과 마르타 아르헤리치가 함께 연주하는 포 핸즈 피아노(Four Hand Piano) ▲세계적 테너 롤란드 비야손이 참여하는 오프닝 콘서트 ▲모차르트와 그의 누이의 편지를 주제로 한 콘서트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U+tv와 U+모바일tv 다큐·교양 메뉴에서 오는 27일부터 1년간 무료로 제공된다. 29일에는 유럽에서 가장 명망 높은 클래식 음반사 ‘도이치 그라모폰’에서 음원으로도 발매할 예정이다.


정대윤 LG유플러스 미디어파트너십담당은 “공연 VOD는 지난해 이용률이 2019년 대비 3배 증가할 정도로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이에 올해 처음 온라인으로 열리는 모차르트 주간 공연도 TV와 모바일로 손쉽게 감상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코로나19로 지친 고객들에게 잘츠부르크에서 온 선물 같은 공연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고객들이 가정에서도 문화·예술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다양한 볼거리 제공해왔다. 지난해 선보인 ▲잘츠부르크페스티벌 100주년,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대학로Live 등 약 150편의 독점 공연 콘텐츠가 대표적이다. 이외에도 클래식, 오페라, 연극, 뮤지컬 등 프리미엄 공연 콘텐츠 370여편을 U+tv와 U+모바일tv 가입자를 대상으로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