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회 폭파" 협박문자 보낸 고등학생, 1시간도 안돼 붙잡혀

최종수정 2021.01.25 19:32 기사입력 2021.01.25 19:32

댓글쓰기

"국회 폭파" 협박문자 보낸 고등학생, 1시간도 안돼 붙잡혀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국회의사당을 폭파하겠다는 협박 문자가 경찰에 접수돼 일대 혼란이 빚어졌다. 경찰 조사 결과 협박 문자는 한 고등학생의 장난으로 드러났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25일 오후 5시45분께 "여의도 국회의사당을 폭파하겠다"는 익명의 협박 문자를 접수하고, 문자 발신자 위치를 추적한 끝에 오후 6시 20분께 서울의 모처에서 고등학생 A군의 신병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부모와 함께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경찰에 허위문자를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문자를 받고 국회에 소방차 21대와 소방인력 83명, 지구대 경찰관 등을 투입해 폭발물을 수색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과 부모를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