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의힘 "김종철 성추행 사건 '충격적'…당혹스럽다"

최종수정 2021.01.25 16:28 기사입력 2021.01.25 16:28

댓글쓰기

김종철 정의당 대표 (사진=연합뉴스)

김종철 정의당 대표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김종철 정의당 대표의 성추행 사건과 관련해 국민의힘이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내놨다.


배준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25일 논평을 통해 "인권과 성평등 실현에 앞장서 왔던 정의당이기에 오늘 김종철 정의당 대표 성추행 사건 관련 사퇴는 더욱 충격적"이라고 밝혔다.

배 대변인은 "성 관련 비위로 인해 수백억원의 혈세를 들여 서울·부산 재보궐 선거를 치러야 하는 시점에서 가해자가 한 공당의 대표, 피해자가 소속 국회의원이라니 당혹스럽다"며 "모든 사실을 인정하고, 그에 마땅한 처분을 받겠다는 김 대표의 입장은 당연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배 대변인은 "정의당은 가해자에 대한 합당한 조치와 피해자에 대한 2차 피해 확산 차단에 힘써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전 대표는 이날 같은 당 장혜영 의원을 성추행한 사건으로 인해 직위 해제됐다. 김 대표는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용서 받지 못할 제 성추행 가해행위로 인해 피해자는 너무도 큰 상처를 입었다"며 "거듭 죄송하다"고 말했다.

장 의원은 "피해자인 저와 국회의원인 저를 분리해 피해자를 보호한다는 이유로 영원히 피해 사실을 감추고 살아간다면, 저는 거꾸로 이 사건에 영원히 갇혀버릴 것"이라며 "그렇기에 저는 제가 겪은 고통에 대해 이야기하고 이 문제로부터 진정 자유로워지고자 한다. 그렇게 정치라는 저의 일상으로 돌아가고자 한다"고 얘기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