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헬로, 소상공인 지원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 시작… “동네가게 1000여곳 소개”

최종수정 2021.01.25 08:00 기사입력 2021.01.25 08:00

댓글쓰기

LG헬로, 소상공인 지원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 시작… “동네가게 1000여곳 소개”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LG헬로비전 지역채널이 골목 경제를 움직이는 소상공인 응원에 나섰다.


LG헬로비전은 케이블TV 방송을 통해 골목 경제를 혁신할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연중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케이블TV 지역채널을 중심으로 연간 1000여 곳 이상의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것이 핵심이다. 2분 분량 방송 영상과 30초 분량의 광고 영상을 제작해 지역채널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송출한다.


LG헬로비전은 골목상권 소상공인을 지역 균형 발전을 이끌 주인공으로 보고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소상공인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1년 이상 이어지면서 경제적 손실을 크게 겪고 있어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발표한 ‘소상공인 경기동향 현황’에 따르면 소상공인 경기 체감지수와 전통시장 경기 체감지수는 지난 12월 기준으로 모두 9개월 만의 최저치를 기록했다.


LG헬로비전이 케이블TV 방송을 통해 골목 경제를 혁신할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연중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를 시작한다고 25일(월) 밝혔다. 사진은 ‘동네가게 함께가게’ 캠페인 영상 방송 화면. 대구에서 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이 장사 철학을 소개하고 있다.

LG헬로비전이 케이블TV 방송을 통해 골목 경제를 혁신할 소상공인 가게를 소개하는 연중 캠페인 ‘동네가게 함께가게’를 시작한다고 25일(월) 밝혔다. 사진은 ‘동네가게 함께가게’ 캠페인 영상 방송 화면. 대구에서 음식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이 장사 철학을 소개하고 있다.


박은정 LG헬로비전 미디어사업담당 상무는 “지역경제를 움직이는 것은 결국 골목상권의 동네 가게 사장님들”이라며 “이들을 응원하고, 각각의 골목상권이 고유의 색을 지닌 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LG헬로비전과 소상공인진흥공단은 4가지 테마를 중심으로 소개할 업체를 선정한다. 올해 테마는 전통시장, 스타트업, 재창업, 백년가게 등이다. LG헬로비전은 향후 ‘동네가게 함께가게’ 캠페인이 매출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다각화한다는 계획이다. 비대면 판로 확대 방안을 모색하고 있으며,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한 지원 사업도 검토 중이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