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경원, 진중권 만나 인증샷…"의미 있는 시간"

최종수정 2021.01.17 09:35 기사입력 2021.01.17 09:35

댓글쓰기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과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사진출처 =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 페이스북 캡처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과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사진출처 =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 페이스북 캡처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국민의힘 전 의원이 지난 16일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만나 인증사진을 찍어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진 전 교수가 올린 글과 둘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유하며 "즐겁고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라고 올렸다.

진 전 교수는 같은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나경원 의원이 근처에 왔다가 우리 집에…. 커피 한 잔 마시며 그동안 고생한 얘기를 들었다"라며 "나 의원 공격받을 때 내가 편들어 준 적이 있는데 그때 고마웠다고 인사차"라고 적으며 나 전 대표와 찍은 인증 사진을 올렸다.


앞서 지난해 10월 진 전 교수는 나 전 의원 자녀의 입시 비리 의혹을 제기한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내로남불(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의 극치"라며 "조국·추미애·김용민에게 해야 할 이야기를…"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