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문규 수은 행장, '한국판 뉴딜' 강소기업에 "전방위적 금융 지원"

최종수정 2020.10.28 17:27 기사입력 2020.10.28 17:27

댓글쓰기

수소연료전지 소재와 에너지 저장장치 생산하는 전주의 그린뉴딜기업 '비나텍' 찾아
방 행장 "한국판 뉴딜 산업 글로벌화 촉진 위해 전방위적 금융 지원할 것"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사진 맨가운데)이 28일 한국판 뉴딜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전북 전주의 비나텍을 방문해 공장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사진 맨가운데)이 28일 한국판 뉴딜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전북 전주의 비나텍을 방문해 공장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이 한국판 뉴딜 사업을 영위하는 강소기업을 찾아 경쟁력 확보를 위한 적극적인 금융지원을 약속했다.


한국수출입은행은 방 행장이 28일 오전 전북 전주에 소재한 비나텍을 방문해 관련 업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비나텍은 에너지 저장장치의 일종인 중형 슈퍼 커패시터(Super Capacitor)를 생산하는 업체로, 이 부문에서 약 20%의 세계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는 다량의 전력을 일시에 저장해뒀다가 필요에 따라 순간적으로 전력을 방출하는 저장장치로, 빠른 충전과 방전이 필요한 장치에 모두 들어가며 2차전지의 보완재로 부각되고 있다. 또 비나텍은 수소를 연료로 공급해 대기 중 산소와 전기화학반응에 의해 직접 변환 발전하는 수소연료전지 소재와 부품 사업도 영위 중이다.


성도경 비나텍 대표는 이날 면담 자리에서 "한국판 뉴딜의 주요 구성요소인 슈퍼 커패시터와 함께 수소연료전지의 핵심소재인 지지체ㆍ촉매ㆍMEA의 글로벌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시장 선점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끊임없는 기술개발 및 설비투자를 하기 위해선 수은의 적극적인 금융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MEA(Membrane Electrode Assembly, 막전극접합체)는 수소연료전지에서 산소와 수소의 화학적 반응을 이끌어내 전기에너지로 변환시키는 역할을 하는 필름형태의 접합체다.


이에 대해 방 행장은 "중소기업의 경쟁력 확보를 통한 뉴딜 산업 글로벌화 촉진을 위해 연구개발(R&D), 시설투자자금, 수출에 필요한 운영자금, 해외시장 개척에 필요한 해외투자자금 등 기업이 필요한 자금이 제때 원활히 지원될 수 있도록 전방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또 방 행장은 이날 오후 탄소섬유를 제조하는 전주의 효성첨단소재를 찾아 그린뉴딜산업 성장동력을 위한 금융부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경영 행보를 이어 나갔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