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호영 “文대통령, 北피격 파악하고도 종전선언?…그랬다면 국민을 속인 것”

최종수정 2020.09.24 14:38 기사입력 2020.09.24 14:38

댓글쓰기

공정경제 3법에 대해 "상임위서 충분히 검토해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4일 북한의 연평도 실종 공무원 피격 사건과 관련해 “대한민국 국민이 피격된 상황을 파악하고도 유엔총회에서 종전선언을 하자고 했다면 국민을 속인 것일 뿐만 아니라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상황”이라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화상 의원총회 직후 기자들과 만나 "저희들도 지금 진상조사를 하는 과정"이라며 "시간 순이라든지 보고된 내용 등을 추적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공수처장 추천위원 선임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의 프레임을 강화시켜주는 것이기 때문에 답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공정경제 3법에 대해서는 "해당 상임위에서 충분히 검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