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동국제강, 3분기 영업익 컨센서스 상회 예상"

최종수정 2020.09.24 06:30 기사입력 2020.09.24 06: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KB증권은 24일 동국제강에 대해 3분기 영업이익이 컨센서스를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투자의견은 '보유'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4500원에서 5400원으로 20% 상향 조정했다.


KB증권에 따르면 동국제강 의 올 3분기 K-IFRS 연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9.8% 감소한 1조2905억원, 영업이익은 55.2% 증가한 880억원로 예상된다. 홍성우 연구원은 "시장 컨센서스를 84% 상회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2분기에 이어 국내 봉형강 스프레드가 비정상적으로 높게 유지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봉형강 스프레드는 2분기를 고점으로 점차 하향 안정화(판매가격 약세, 철스크랩 강세)될 것으로 내다봤다. 홍 연구원은 "국내 주요 전기로사들이 수익성 개선책의 일환으로 연초에 가동률을 하향하면서 판매 가격이 상승하고 원료인 철스크랩가격은 하락했다"며 "특히 봉형강의 주요 전방산업인 건설업이 상대적으로 팬데믹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웠고, 2분기 성수기에 힘입어 판매량은 견조했다"고 평가했다.


그는 "전기로는 고로와 달리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고, 상반기 국내 전기로 가동률은 역대 최저인 70%대까지 하락하는데, 이는 경기가 회복되는 과정에서 다시 상승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목표가 상승에 대해서는 추정 자기자본수익율(ROE)의 상승을 근거로 들었다.

홍 연구원은 "상반기 어닝 서프라이즈의 영향으로 2020년 예상 적자 폭을 660억원 축소했고, 선행 기간 변화로 36개월 선행 ROE를 기존 1.9%에서 2.4%로 상향했다"며 "2021년 지배주주순이익 13.4% 하향했으나, 절대 규모가 작아 제한적인 영향에 그쳤다. 목표주가는 최근 종가 대비 -9.5%의 상승여력을 보유하고 있어 투자의견은 기존의 '보유'를 유지한다"고 전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