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아베스틸,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 도입

최종수정 2020.09.14 09:39 기사입력 2020.09.14 09:39

댓글쓰기

세아베스틸,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 도입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 세아베스틸 이 군산공장 소형압연 생산라인에 머신비전 기술을 활용한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세아베스틸 이 도입한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은 특수강 강종 고유의 특성에 따라 마찰 시 발생하는 스파크의 형태가 상이하다는 점에 착안해 개발된 머신비전 솔루션이다. 기존에는 작업자가 제품에 스파크를 발생시켜 육안으로 형태를 확인하고 주관적 판단에 의존해 이종(異種) 강종을 구분하는 방식이었다면, 본 시스템은 로봇 팔이 발생시킨 스파크의 형태를 설비에 부착된 카메라를 통해 실시간 분석 과정을 거쳐 이종 강종을 자동으로 구분하는 시스템으로, 작업·편의성 및 정확도가 높아진 것이 특징이다.

특히, 세아베스틸 은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의 강종 판정 정확도를 향상시키기 위해, 1년 반 동안 각 강종의 제품 표면에서 발생하는 스파크를 이미지 데이터로 변환시켜 2만여 건의 관련 데이터를 축적하는 작업을 진행해 왔다.


실제로 특수강 제품의 경우 일반 철강제품과 달리 내구성 및 내열성 등 수요처가 원하는 강종의 스펙으로 제품을 생산, 납품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제품 판정 오류로 다른 성질을 지닌 강종이 혼입되는 경우 큰 문제가 될 수 있다. 이번 스파크 자동판정 모니터링 시스템 도입을 통해 검수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오류를 혁신적으로 감소시키고 생산 품질 및 효율성을 증대시키겠다는 방침이다.


세아베스틸 은 2018년부터 디지털 기술을 적용한 공정 솔루션 구축을 위해 IOT, 빅데이터 등 해당분야 전문가 집단과 협업을 진행해 왔으며, 디지털 혁신 전담조직을 구성하고 세부 과제를 실행하며 전사적 변화와 미래 산업에 대한 대비를 해왔다.

홍성원 세아베스틸 생산기획실 이상는 " 세아베스틸 이 2018년부터 9개년 계획 하에 추진중인 디지털 혁신 프로젝트 성과가 결과로 나타나고 있다"며 "당사는 지속적인 노력을 통하여 위험요소와 업무 비효율을 제거함으로써, 안전한 공장, 최상의 품질을 구현하는 스마트 팩토리를 구축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