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 특성화고, 시대에 맞는 신산업 학과로 바뀐다

최종수정 2020.07.15 10:48 기사입력 2020.07.15 10:47

댓글쓰기

특성화고 8개교, 신산업 학과 신설·개편
신소재디자인, 스마트 기계·콘텐츠, 사물인터넷과 등

부산시교육청의 특성화고 학과 개편안.

부산시교육청의 특성화고 학과 개편안.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변화하는 산업구조와 학생·학부모의 수요에 발맞춰 부산지역 특성화고 8개교의 8개 학과가 첨단 산업분야 학과로 바뀐다.


부산시교육청은 15일 ‘2020년 직업계고 학과 재구조화 사업’에 따라 신산업분야와 지역전략산업분야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학과 개편을 한다고 밝혔다.

시 교육청의 개편안에 따르면 동명공고의 기계과를 스마트기계과로, 대진전자통신고의 전자통신과를 스마트콘텐츠과로, 부산디지털고의 디지털전기과를 소방안전과로, 부산컴퓨터과학고의 소프트웨어과와 금융회계과를 사물인터넷과로 각각 개편한다.


또 부산여상의 무역과를 IT사무행정과로, 부산세무고의 세무회계과를 반려동물케어과로, 부산관광고의 관광컨벤션과와 한식조리과를 카페베이커리과로 각각 개편한다. 경남공고에는 신소재디자인과를 신설한다.


이들 학과는 오는 2022학년도부터 신입생을 모집한다. 이를 위해 학급당 2억5000만원의 예산과 학과 개편에 필요한 컨설팅도 지원한다.

김석준 교육감은 “이번 학과개편은 시대변화에 맞춰 특성화고의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것”이라며 “부산지역 학생들이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전문기술을 습득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