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속보]팔 골절 환자 '확진'…삼육서울병원 응급실 일시폐쇄

최종수정 2020.07.02 18:47 기사입력 2020.07.02 18:15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김수완 기자] 팔 골절로 응급실을 찾았던 환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무증상 양성 판정을 받아 삼육서울병원 응급실이 일시폐쇄됐다고 서울 동대문구가 2일 밝혔다.


동대문구에 따르면 장안2동에 사는 80대 여성(동대문 39번)이 팔 골절로 지난달 30일 삼육서울병원 응급실에 갔다가 선별검사를 받고 7월 1일 밤늦게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이 환자는 서울대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에 앞서 이 환자는6월 30일 오후 10시께 계단에서 넘어진 상태로 지나가던 이에 의해 발견된 후 삼육서울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동대문구는 당시 이 환자를 도와준 사람을 수소문하고 있다.



김수완 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