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말차단용 마스크' 첫 판매에 서버 다운됐지만…마스크 대란은 없다(종합)

최종수정 2020.06.05 10:36 기사입력 2020.06.05 10:36

댓글쓰기

'비말차단용 마스크' 첫 판매에 서버 다운됐지만…마스크 대란은 없다(종합)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비말차단용 마스크 첫 판매가 실시된 5일 유일한 구매처인 웰킵스 온라인몰에 소비자들이 몰리며 서버가 다운되는 일이 발생했다. 하지만 이번 주말 대형마트에 일회용 마스크 수천만장이 풀리고, 비말차단용 마스크도 내주부터 물량이 늘어나며 마스크 구매를 위해 다시 줄을 서는 일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5일 비말차단용 마스크 판매 첫날 마스크제조업체 웰킵스몰이 오전 9시 판매를 시작하자마자 트래픽 과부하로 접속 자체가 불가능한 상태다. 웰킵스는 총 20만장에 달하는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개당 500원, 1인당 10팩(30매) 한정으로 판매한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최근 부쩍 더워진 날씨 탓에 출시 전부터 소비자 관심이 높았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입자 차단 성능이 KF기준 55∼80% 수준으로 덴탈마스크(수술용마스크)처럼 얇아 일반 마스크보다는 숨쉬기 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최근 초ㆍ중ㆍ고 개학이 이뤄지며 실내에서 장시간 마스크 착용을 답답해하는 자녀를 위해 얇은 마스크를 구매하려는 학부모들의 구매 수요가 컸다.


사람들이 몰려 사이트는 먹통이 됐지만 '마스크 대란'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건영크린텍, 파인텍, 케이엠 등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으로 허가 받아 내주 판매에 나설 예정이고 대형마트 역시 주말에 일회용 마스크 수천만장을 판매한다.


이마트의 창고형 매장 트레이더스는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50개입(대형/소형)' 1박스를 1만5980원에 판매한다. MB필터가 포함된 3중 구조의 일회용마스크이며 장당 가격은 320원이다. 전국 트레이더스 18개 점포에서 판매하며, 매일 각 점포마다 700~1000박스 물량이 입고될 예정이다. 구매 개수는 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된다.

롯데마트는 무더위에 숨쉬기 편한 일회용 마스크 수요가 증가하는 점을 감안해 이번 주말 이틀 동안 총 200만장의 국내산 마스크를 장당 500원대에 판매한다. 1인당 구매 한도는 지점에 따라 다르다. GS리테일은 편의점 GS25, 슈퍼마켓 GS더프레시, 헬스앤뷰티스토어 랄라블라에서 6일부터 일회용 덴탈 마스크 3종에 대해 1+1행사를 진행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가 안정화 될때까지 행사를 지속할 예정이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