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88g 초경량 안경쓰고 몰입체험" LG유플러스 AR글래스 출시

최종수정 2020.06.04 09:00 기사입력 2020.06.04 09:00

댓글쓰기

전국 24개 매장에서 고객 체험존 운영을 AR글래스 체험 기회 제공

"88g 초경량 안경쓰고 몰입체험" LG유플러스 AR글래스 출시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LG유플러스가 미국 엔리얼과 손잡고 세계 최초로 AR(증강현실)글래스를 올 3분기에 출시한다. 크고 무겁고 답답해 쓰기 불편했던 기존의 가상현실(VR) 기기와 달리 AR글래스는 안경을 쓰듯 착용하고 무게도 88g으로 '초경량'에 가까워, 5G 시대 몰입체험에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전망이다.


4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달 8일부터 LG유플러스는 전국 24개 매장을 시작으로 올 3분기 출시예정인 AR글래스 ‘엔리얼 라이트’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 공식 홈페이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체험 매장 및 위치 확인이 가능하다. 해당 매장에서는 AR글래스를 직접 착용하고 360도 UX를 통해 고해상도 멀티미디어 컨텐츠를 100인치 이상의 화면으로 볼 수가 있고, 크기 변화를 통해 다양한 정보를 동시에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언택트 시대에 맞춰 AR글래스 온라인 앱 개발 세미나도 개최한다. 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올쇼TV를 통해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해당 홈페이지에서 무료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세미나의 첫 세션에서는 LG유플러스가 출시하는 AR글래스에 대하여 소개한다. AR글래스의 컨셉과 구성, 그리고 이를 통해 구현 가능한 다양한 서비스에 대하여 안내한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AR글래스를 활용하여 직접 자유롭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SDK과 개발자 키트에 대해 안내한다.


송대원 LG유플러스 미래디바이스담당 상무는 “기존 AR글래스는 높은 가격대와 무거운 무게, 콘텐츠의 한계로 인해 일반 고객들이 접근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었는데, 이를 개선한 ‘엔리얼 라이트’를 세계 최초로 B2C 상용화할 계획”이라며 “중소개발사에게 LG유플러스가 상용화하는 AR글래스를 쉽게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직접 앱을 개발하여 사업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