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찰, '또래 집단폭행 살해' 10대 3명에 무기징역 구형

최종수정 2019.11.18 18:44 기사입력 2019.11.18 18:44

댓글쓰기

검찰, '또래 집단폭행 살해' 10대 3명에 무기징역 구형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또래를 집단 폭행해 숨지게 한 10대 3명에게 검찰이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검찰은 18일 광주지법 형사11부(송각엽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A(19군) 등 4명의 공판에서 A군과 B(18)군, C(18)군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D(18)군에 대해서는 징역 15년을 구형했다.


A·B군은 살인과 협박, 공갈미수 혐의로, C·D군은 살인 혐의로 기소됐다.


이들은 지난 6월 9일 오전 1시께 광주 북구 한 원룸에서 E(18)군을 수십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두 달여 간 E군을 수시로 폭행하고 돈을 빼앗거나 협박하고 물고문을 한 혐의도 있다.

이들은 직업학교에서 만난 E군을 지난 3월부터 한집에서 살며 아르바이트비를 빼앗고 매일 같이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폭행 사실은 인정하나 피해자의 사망을 예견하지 못했으며 살인의 고의성은 없었다는 취지로 주장했다.


검찰은 "피해자 부검 결과 사인이 다발성 장기 손상으로 추정되고 피고인들이 피해자의 사망을 예견할 수 있을 정도로 지속해서 폭행해온 것으로 보인다. 적절한 시기에 구호 조치를 했다면 사망하지 않았을 수도 있었다"고 말했다.


선고 공판은 다음 달 20일 오전 9시 50분 광주지법에서 열린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