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장하나 "짜릿한 연장 우승"…"상금 1위 도약~"

최종수정 2019.10.27 18:36 기사입력 2019.10.27 18:36

댓글쓰기

BMW레이디스 최종일 대니엘 강과의 연장 세번째 홀서 우승 버디

장하나가 BMW레이디스 최종일 연장사투 끝에 우승이 확정되는 순간 환호하고 있다. 사진=KLPGA

장하나가 BMW레이디스 최종일 연장사투 끝에 우승이 확정되는 순간 환호하고 있다. 사진=KLPGA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장하나(27ㆍ비씨카드)의 짜릿한 연장 우승이다.


27일 부산 기장군 LPGA인터내셔널골프장(파72ㆍ6316야드)에서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공동 주관 BMW레이디스챔피언십(총상금 200만 달러) 최종일 7언더파를 몰아쳐 대니엘 강(미국)과 동타(19언더파 269타)를 만든 뒤 10번홀(파4)에서 속개된 연장 세번째 홀에서 기어코 우승 버디를 솎아냈다. 지난 6일 하나금융그룹챔피언십에 이어 KLPGA투어 시즌 2승째이자 통산 12승째, LPGA투어 통산 5승째다.

장하나는 1타 차 3위에서 출발해 이글 1개와 버디 6개(보기 1개)를 쓸어 담았다. 특히 막판 뒷심이 돋보였다. 11번홀(파5) '2온 1퍼트' 이글에 이어 13, 15번홀 '징검다리 버디', 17번홀(파4)에서는 두번째 샷한 공이 나무를 맞았지만 버디로 연결되는 행운까지 따랐다. 18번홀(파4)에서 열린 연장 첫번째 홀에서는 5m 내리막 퍼트를 집어 넣어 천금 같은 파 세이브'에 성공했고, 두번째 홀은 파로 비겼다.


무엇보다 우승상금 30만 달러(3억5200만원)를 앞세워 단숨에 상금랭킹 1위(11억4500만원)로 올라섰다는 게 자랑이다. 챔프에게 주는 'LPGA투어 직행 티켓'은 큰 의미가 없게 됐다. 장하나는 이미 2015년 LPGA투어로 건너가 통산 4승을 수확했지만 2017년 5월 미국 생활에 대한 피로감 등을 호소하며 국내 무대로 'U턴'했다. "발목 부상을 치료한 뒤 최종전에서 다시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헌터 본능을 곁들였다.


지난 20일 뷰익LPGA상하이를 제패하고 한국으로 건너온 대니엘 강의 '2연승 진군'은 2위에서 멈췄다. 양희영(30) 3위(16언더파 272타), 전인지(25ㆍKB금융그룹)와 이소미(20) 공동 4위(12언더파 276타), 임희정(19)과 김민선5(24)가 공동 6위(11언더파 277타)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24)은 1언더파로 주춤해 공동 9위(10언더파 278타)에 머물렀지만 '올해의 선수'를 확정했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