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서구 '2019 실연자 페스티벌' 개최

최종수정 2019.10.23 08:47 기사입력 2019.10.23 08:47

댓글쓰기

박상철, 신유, 김용임 등 인기 가수 초청

강서구  '2019 실연자 페스티벌'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와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가 손잡고 가을 밤 강서구민을 위한 가을음악회를 개최한다.


구는 26일 KBS 아레나에서 ‘60만 강서구민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강서의 가을 음악회, 2019 실연자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실연자 페스티벌은 음반에 참여한 연주자의 정보 미기재로 분배되지 못한 저작권료를 활용, 문화체육부 장관의 승인을 받아 개최되는 공익목적의 콘서트다.


구는 음악회 장소대관을 맡으며 음악실연자연합회에서는 출연진 섭외, 무대설치 등 진행을 담당한다.


오후 6시부터 진행되는 이번 음악회에는 박상철, 신유, 최유나, 김용임, 김지애 등 국내 유명 트로트 가수들과 클래식, 국악, 퓨전음악 등 다양한 출연진들의 공연이 마련돼 있다.

이와 함께 저작인접권과 실연자에 대한 인식개선을 유도하는 다양한 캠페인도 함께 펼친다.


관람을 희망하는 주민은 강서구청 자치행정과 또는 동 주민센터에 유선 문의 후 방문하거나 티켓링크(http://www.ticketlink.co.kr/product/30542)를 통한 사전 지정좌석제를 활용하여(단, 수수료 1000원) 예매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강서에 본부를 둔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와 손잡고 주민들에게 특별한 공연을 제공하고자 이번 시간을 마련했다”며 “가을 밤, 주민들을 위해 준비한 가을 음악회를 많은 주민들이 즐겨 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자치행정과(2600-6043)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