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챔피언스리그서 손흥민 멀티골…차범근 '韓선수 유럽 최다골'과 동률

최종수정 2019.10.23 07:23 기사입력 2019.10.23 07:03

댓글쓰기

UEFA 챔피언스리그 즈베즈다전서 개인 통산 120·121호골
토트넘 5-0 대승 기여…후반 23분 교체 때 홈 관중 기립박수

손흥민이 23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홈경기에서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사진=AP연합뉴스)

손흥민이 23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홈경기에서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사진=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손흥민(27·토트넘)이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 보유한 유럽 프로축구 한국선수 최다 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홈 경기에서 전반 16분과 전반 44분 2골을 넣었다. 자신의 유럽 프로축구 1부리그 통산 120, 121호 골.


이로써 차 전 감독이 세운 역대 한국 선수 유럽 최다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손흥민은 2010~2011시즌 독일 프로축구 함부르크에서 유럽 1부리그에 데뷔해 세 시즌 동안 20골을 넣었다. 2013~2014시즌부터는 같은 리그의 바이어 레버쿠젠으로 옮겨 두 시즌 동안 29골을 기록했다. 2015~2016시즌 토트넘과 계약하고 잉글랜드 무대로 넘어가서는 이날까지 모두 72골을 터뜨렸다.


그는 22일 세계 최고의 축구 선수에게 수여하는 2019 발롱도르 최종 후보 30인 명단에도 이름을 올렸다. 2002년 설기현, 2005년 박지성에 이어 한국 선수로는 역대 세 번째다. 여기에 한국 선수 유럽 통산 최다골과 동률을 이루면서 역사적인 기록들을 이어갔다.


토트넘은 이날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멀티 골 등을 앞세워 즈베즈다에 5-0으로 크게 이겼다. 올 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세 경기만에 거둔 첫 승이다. 순위는 1승1무1패(승점 4)로 3연승을 달린 바이에른 뮌헨(독일·승점9)에 이어 조 2위에 자리했다. 손흥민이 후반 23분까지 뛰고 교체되자 홈 관중들은 기립박수를 보냈다. 유럽 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9.8점을 줬다. 10점을 받은 케인에 이어 팀에서 두 번째로 높은 점수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