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Q 수도권 아파트 청약 시장 '돌풍'…청약 경쟁률 22.3대 1 '급상승'

최종수정 2019.10.21 09:46 기사입력 2019.10.21 09:46

댓글쓰기

수도권 평균 최저가점 2분기 44.9점→3분기 52.3점

3Q 수도권 아파트 청약 시장 '돌풍'…청약 경쟁률 22.3대 1 '급상승'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3분기 수도권 아파트 청약 시장이 1·2분기 대비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부동산 정보업체 직방이 금융결제원의 청약결과를 분석한 결과 1순위 기준으로 3분기 청약 경쟁률이 전국 17.6대 1, 수도권 22.3대 1, 지방 14.2대 1로 2분기 대비 치열해졌다고 밝혔다. 수도권의 경우 2분기 청약 경쟁률이 7.8대 1이었던 점을 감안하면 크게 높아진 수치다.


수도권의 청약미달률도 2분기 대비 17.0%포인트 하락했다. 1순위 청약미달률은 올해 3분기 전국 21.8%, 수도권 11.2%, 지방 29.6%로 조사됐다. 반면 지방은 11.5%포인트 상승하며 엇갈린 행보를 보였다. 지역과 단지별로 쏠림은 더욱 심화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분양가격대별 1순위 청약경쟁률은 3분기에 모든 분양가격대에서 높아졌고 분양가격이 비쌀수록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가장 높은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분양가격은 6억~9억원 이하로 44.3대1로 조사됐다. 4억~6억원 이하 29.6대1, 9억원 초과는 24.9대1로 나타났다.


3분기 평균 최저가점은 수도권과 지방에서 2분기 대비 모두 상승했다. 평균 최저가점은 전국에서 2분기 45.0점에서 3분기 51.1점,으로 상승했고 수도권은 44.9점에서 52.3점으로 급등했다. 지방은 45.1점에서 4.8점 상승한 49.4점으로 집계됐다. 시도별로는 수도권, 지방광역시, 세종시의 청약 성적이 개선됐다. 3분기 가장 우수한 청약 성적을 기록한 지역은 인천으로 1순위 청약경쟁률 136.7대1, 1순위 청약미달률 0%, 평균 최저청약가점 69.6점을 기록했다. 이어 세종, 광주, 서울 순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청약 실적이 우수했다.


이 같은 추세는 최근 아파트 매매 가격 상승세가 지속되면서 분양 시장을 자극한 결과로 풀이된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정부의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이후 분양가격 인하를 기대하면서 분양수요의 관망세가 커질 것이라는 예상이 빗나가고 있다"면서 "정부의 분양가상한제 시행 지역과 분양가 산정 방법이 구체화되지 않아 시장이 체감하지 못하는 것도 원인이 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앞으로 분양가상한제 적용 지역이 축소될 경우 당초 예상보다 규제가 약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으로 분양시장의 수요 유입은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