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 펜션서 극단적 선택 시도 4명 중 3명 숨져…1명 위독

최종수정 2019.07.14 21:18 기사입력 2019.07.14 20:48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제주시의 한 펜션에서 성인남녀 4명이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해 3명이 숨졌다.


14일 제주서부경찰서와 제주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5분께 제주시 용담3동에 있는 한 펜션 업주가 이틀 전 남녀 투숙객 4명이 입실했는데 객실에서 인기척이 없는 상태로 있다며 신고했다.


이에 경찰과 함께 출동한 119구조대원들이 객실로 들어갔지만 이모(42·여)씨가 사망해 있었다. 정모(38)씨와 나모(25·여)씨는 심정지 상태였고, 최모(40)씨는 의식을 잃은 상태였다.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정씨와 나씨가 치료 도중 숨졌다. 최씨는 고압산소 치료를 받고 있지만 위중한 상태다. 객실 창문은 테이프로 밀봉돼 있었고, 다 탄 번개탄이 현장에서 다수 발견됐다. 현장에서 유서가 나오지는 않았지만, 메모지 일부를 발견돼 분석 중인 것으로 전했다.


경찰은 펜션 주인 등 목격자들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다음주 디지털포렌식 기법을 활용해 이들의 휴대전화 등도 분석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