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 11년간 한국과 무역에서 159조원 부가가치 흑자

최종수정 2019.07.14 09:45 기사입력 2019.07.14 09: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한국에 수출규제를 하고 있는 일본이 최근 11년간 무역을 통해 한국에서 거둔 부가가치 흑자가 총 1352억달러(159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부가가치 기준 무역통계(TiVA, Trade in Value Added)를 보면 2005년부터 2015년까지 일본이 한국에 거둔 TiVA 기준 무역흑자는 1352억달러였다. 같은 기간 한국에 대한 일본의 총 무역흑자는 3032억 달러(약 357조원)였다.


TiVA란 수입품의 통관 기준 가격으로 포착하는 기존 무역통계에서 한발 더 나아가 중간재 가격 등을 제거해 수출국에서 얼마나 부가가치를 창출했나를 보여주는 통계다. 일종의 영업이익과 비슷한 개념이다.


다만 일본의 대한국 무역 흑자는 꾸준히 줄어드는 가운데 TiVA 기준 흑자는 더 빠른 속도로 줄어들고 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