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영민 "세계 투자자들 한반도 주목…평화가 경제"

최종수정 2019.07.01 19:51 기사입력 2019.07.01 19:51

댓글쓰기

문 대통령, 노영민 실장 게시글 '공유'…"많이 응원해 달라"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은 1일 "세계의 투자자들이 한반도를 주목하고 있다"며 "평화가 경제"라고 밝혔다.


노 실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분단과 대립으로 우리 경제의 발목을 잡았던 지긋지긋한 ‘코리아 리스크’도 이제는 옛말이 되어가고 있다"며 "한반도에 평화의 바람이 불어오자, 제일 먼저 반응한 것은 외국인 투자자들"이라고 적었다.

이어 "2018년 외국인 직접 투자는 269억 달러(신고기준)로 사상 최대, 외국인 채권 보유 잔액은 113조8000억원으로 역대 최고"라며 "국가신용등급은 일본, 중국보다도 두 단계 위인 AA로 역대 최고다. 한국의 신용위험(CDS 프리미엄)은 10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3차례 남북 정상회담과 2차례 북미 정상회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두 차례 한국 방문. 그리고 남북미 정상의 판문점 회동. 지난 2년 문재인 정부는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한반도 평화의 기반을 마련했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 실장의 게시 글을 공유하며 "노영민 실장이 페이스북을 다시 시작했다. 국민 여러분과 직접 소통하며 있는 그대로의 대한민국을 소상히 알려드리고 싶다고 한다. 많이 응원해 주시고 소통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적었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