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민 59% "이재명호, 대규모 투자유치 큰 성과"

최종수정 2019.06.02 07:39 기사입력 2019.06.02 07:39

댓글쓰기

경기도민 59% "이재명호, 대규모 투자유치 큰 성과"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민 10명 중 6명은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등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를 위한 경기도의 노력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가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만19세 이상 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도정현안 여론조사' 결과 응답자의 59%는 경기도가 도내에 반도체 클러스터(용인), 국제테마파크(화성), K-컬처밸리(고양) 등 민간 기업의 대규모 개발사업을 유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이어 최근 도의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소식에 대한 도민사회 관심도 높았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유치소식은 과반인 55%의 도민들이 알고 있었고, 화성 국제테마파크 조성(42%), 고양 K-컬처밸리 사업(30%) 유치소식도 비교적 높은 인지율을 보였다.


경제활성화, 일자리창출 등 대규모 개발사업에 대한 도민들의 성과 기대감도 매우 높았다. 반도체 클러스터 사업이 성과를 거둘 것이란 전망은 76%였다. 화성 국제테마파크 조성(62%)과 고양 K-컬처밸리 사업(60%)에 대한 긍정적 성과전망 여론도 매우 높았다.


경기북부 지역에 대규모 개발사업을 적극 유치하기 위해 필요한 것에 대해서는 '부품조달이 용이한 교통환경 개선'(26%)과 '안정적 고용이 가능한 인력풀 확보'(21%)를 선결과제로 꼽았다.

대규모 개발사업을 통해 발생된 기업의 이익을 도서관, 박물관 등 지역 생활 인프라로 환원하는 것에 대해 도민 대부분(85%)은 찬성 입장을 보였다.


김하나 도 투자진흥과장은 "경기도의 대규모 개발사업 유치 노력에 대한 도민사회의 높은 관심과 기대가 실질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불필요한 규제를 없애는 등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는 도가 SK하이닉스로부터 122조원 규모의 반도체 생산 및 연구시설 투자를 이끌어낸 사업으로 국내ㆍ외 50여개 협력업체가 입주하는 대규모 상생형 반도체 클러스터로 조성된다.


화성 국제테마파크는 신세계프라퍼티 컨소시엄이 4조5700억원을 투자해 싱가포르 유니버셜 스튜디오 등과 경쟁 가능한 세계적인 테마파크로 꾸며진다.


고양 K-컬처밸리는 CJ E&M 컨소시엄이 1조7000억원을 투자하며 상업시설, 공연장, 호텔, 테마파크 등이 들어선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