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미국·한국산 폴리페닐렌 반덤핑 조사

최종수정 2019.05.31 10:40 기사입력 2019.05.31 10: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베이징=박선미 특파원] 중국 상무부가 미국, 한국, 일본, 말레이시아에서 수입하는 폴리페닐렌 설파이드(PPS)에 대한 반덤핑 조사에 착수했다.


중국 상무부는 30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이와 같이 밝히고 이번 조사는 지난 4월 22일 저장(浙江)성의 한 중국 기업이 수입산 폴리페닐렌에 덤핑 의혹을 제기한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2018년에 수입된 제품들을 대상으로 이번 반덤핑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덤핑 조사기간은 2020년 5월 30일까지이고, 특수 상황에서 2020년 11월 30일까지 연장될 수 있다.


폴리페닐렌은 섬유 방직, 도료, 합금 등에 광범위에 사용되는 화학 제품이다.



베이징=박선미 특파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