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디엠, 필로 국내판권 '청신호'…삼성 AI 의료로봇 ‘필로헬스’ 투자

최종수정 2019.05.31 08:49 기사입력 2019.05.31 08:49

댓글쓰기

코디엠, 2년 전 ‘필로’와 함께 헬스케어 분야 선점 노력
코디엠 "IT·BT 결합 바이오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로 헬스케어 분야 우위 선점할 것"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삼성이 가정용 인공지능(AI) 의료 로봇 업체인 미국 스타트업 필로헬스(Pillo Health)에 투자하면서 필로 국내 판권을 보유한 코디엠 이 주목받고 있다.


3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 그룹 내 투자 전문회사 삼성벤처투자가 지난 29일(현지시간) 필로헬스가 모집한 1100만달러(약 130억 원) 규모의 투자에 참여한 것으로 확인됐다. 삼성벤처투자가 총 모집 금액의 상당 규모를 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헬스가 선보인 ‘필로(Pillo)’는 자신의 건강을 직접 관리할 수 있게 도와주는 의료용 로봇이다. 의사 혹은 헬스케어 전문가와 직접 연결해 사용자가 자신의 건강이나 질병에 대해 질문하면 답변하고 처방까지 관리해준다. 간병인이나 환자와 목소리로 소통할 수 있고 약물복용 자동화 시스템으로 약물 복용관리도 돕는다.


정보기술(IT)·생명공학기술(BT)을 결합한 바이오 플랫폼 전문업체 코디엠 은 필로 기술을 높이 평가해 지난해부터 전략적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코디엠 은 현재 국내 의료 기기 업체와도 공급 논의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헬스는 이번에 조달한 자금을 통해 미국 ‘건강보험 이전과 책임에 관한 법(HIPPA)’을 준수하는 기술 플랫폼 개발을 이어가고, 음성 인식 기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HIPPA는 고객의 동의에 따라 의료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하는 법률이다. 필로헬스는 AI 의료 로봇 신모델 '프리아'를 연내 미국에서 출시할 계획을 밝혔다.

코디엠 관계자는 “ 코디엠 은 바이오 헬스케어 시장의 미래 성장성에 주목하고 있다”며 “삼성 투자는 삼성전자 미래 신사업 중 하나인 헬스케어 사업 확대의 일환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또 “ 코디엠 은 필로의 최대 강점인 인공지능 기술과 강력한 헬스케어 기능을 자사가 보유한 IT 분야의 최첨단 기술력과 협력사와의 기술 교류를 통해 바이오 플랫폼 기업으로써 헬스케어 분야의 우위를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