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러 최대 SW개발기업協과 '파트너십 협약'

최종수정 2019.05.31 08:03 기사입력 2019.05.31 08:03

댓글쓰기

경기도 러 최대 SW개발기업協과 '파트너십 협약'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러시아 최대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협회와 손을 잡았다.


경기도는 30일(현지시각)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러시아 최대 소프트웨어 개발기업 협회인 '러스소프트'와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러스소프트는 사이버보안, 교육, 미디어, 금융, 항공(드론), 서비스, 텔레콤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140개의 우수 소프트웨어 개발기업을 회원사로 두고 있는 러시아 최대 협회다.


특히 회원사 중에는 ▲세계적인 안티 바이러스 기업인 '카스퍼스키 랩' ▲최고의 항공사진 전문 개발업체인 '지오스캔' ▲지능형 문서처리 솔루션 분야의 세계적 선두 주자 '아비(ABBYY)' 등이 있다.


도는 러스소프트와의 협약을 통해 러시아의 우수 소프트웨어 개발업체를 발굴하고, 러시아 소프트웨어 기업과 도내 중소기업 간 제휴와 기술협력을 지원할 계획이다.

도는 이번 파트너십 구축으로 디스플레이, 단말기 등 하드웨어 분야의 도내 중소기업과 러시아 기업들의 창의적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이 결합되는 상생협력 플랫폼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계동 도 혁신산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정보통신과 인터넷 서비스 기술이 전통 제조 산업기술과 융합해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시장을 만들어내는 것"이라며 "러시아는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도 세계적인 기술경쟁력을 보유한 나라"라며 "이런 핵심기술이 경기도 기업과 접목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도는 앞서 지난 28일 러시아 정보보안 핵심기술 보유 기업인 아브토마티카(ABTOMATIKA)사와 차량용 데이터 저장장치 분야 국내시장 점유율 1위 기업인 ㈜루프사간 기술제휴를 중재하고 수출협약을 맺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