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JB금융, 광주은행 해외송금·전북은행 P2P 제휴 키운다

최종수정 2019.05.27 15:30 기사입력 2019.05.27 15:30

댓글쓰기

김기홍 JB금융그룹 회장

김기홍 JB금융그룹 회장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JB금융그룹이 광주은행과 전북은행 중심으로 디지털 역량 강화에 나선다.


JB금융그룹은 디지털 비즈니스 강화를 위해 오픈뱅킹플랫폼(OBP) 사업을 계열 은행인 광주은행과 전북은행 중심으로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OBP 비즈니스는 그룹 디지털 전략의 일관성을 추구하기 위해 지주와 계열 은행들이 함께 추진한 결과 사업에 필요한 시스템 구축을 끝내는 등 사전 준비단계가 완료됐다고 은행 관계자는 전했다. 이로써 앞으로 본격적인 OBP 비즈니스는 계열 은행들이 중심이 돼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광주은행은 해외송금 제휴 업무를, 전북은행은 개인 간 거래(P2P) 제휴 사업을 편다. 동시에 계열 은행 모두 내부적인 디지털화를 위해 비대면 채널 고도화, 자동화 로봇 기능(RPA), 로보 어드바이저, 챗봇 등 '선택과 집중'을 통한 디지털 사업 강화에 나설 예정이다.


JB금융은 최근 지주사 디지털 담당 임직원들도 업무 효율성 제고 차원에서 각 은행으로 이동하는 인력 재편을 완료했다.?

해외 비즈니스 업무 제휴도 대상 국가를 확대하는 등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현재 캄보디아에는 JB금융의 손자회사인 프놈펜상업은행(PPCB)을 통해 오픈뱅킹플랫폼을 구축했다. 향후 미얀마, 베트남 등으로 플랫폼 비즈니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기홍 JB금융 회장은 “현행 금융관련 제도와 법규에서 정하는 업무범위에 맞도록 지주사와 계열사의 역할을 확실히 나눠 디지털화 전략을 추진할 방침”이라며 “미래 금융트렌드에 부응하기 위해 디지털 경쟁력 강화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