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자생한방병원, '자생국제학술대회' 성료…"추나요법 확산기회"

최종수정 2019.05.27 09:42 기사입력 2019.05.27 09:42

댓글쓰기

자생한방병원, '자생국제학술대회' 성료…"추나요법 확산기회"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자생한방병원은 지난 26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생한방병원 별관 JS타워에서 개최한 '2019 자생국제학술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한의학을 세계에 알리고 해외 의료계와 수기치료에 대한 최신지견을 공유하는 장으로 ‘추나·수기치료가 국민건강에 미치는 효과’라는 주제로 열렸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수기치료 전문가 등 250여명이 참석했으며, 지난 4월 건강보험에 적용된 추나요법을 비롯한 수기치료가 보건의료 및 국민건강에 기여하는 효용 가치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국제 공동 연구의 가능성을 타진했다.


자생한방병원은 이번 자생국제학술대회를 미국 워싱턴주의사협회와 공동으로 미국의사협회 인증 보수교육 프로그램으로 운영했다. 이에 따라 학술대회에 참석한 미국 의료진에게 미국의사협회 보수교육 평점을 부여할 자격을 갖게 됐다.


미국에는 의사와 오스테오페틱 의사라는 두 종류의 진료권 면허를 가진 의사가 있다. 자생한방병원은 지난해 10월 추나요법을 비롯한 한방 비수술 치료법을 미국 오스테오페틱의학협회의 보수교육 과목으로 인정 받았다. 이후 8개월 만에 미국의사협회 보수교육 프로그램까지 운영하게 되면서 미국 의사, 오스테오페틱 의사 모두에게 보수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은 “이번 자생국제학술대회에서 각국 전문가들의 교류는 더 발전된 수기치료법의 교육과 개발, 추나요법을 비롯한 한방 치료의 국제적인 확산을 위한 좋은 기회가 됐다”며 “전인적 관점에서 환자들을 치료하는 한방 치료의 장점을 살리면서도 해외 수기치료의 노하우를 적용해 환자들의 만족도를 높여나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