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주생생문화재, 18~19일 나주문화원서 펼쳐진다

최종수정 2019.05.03 10:43 기사입력 2019.05.03 10:43

댓글쓰기

나주생생문화재, 18~19일 나주문화원서 펼쳐진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한혁 기자] 전남 나주시는 ‘나주생생문화재’가 오는 18~19일 1박 2일간 나주문화원(원장 최기복)에서 펼쳐진다고 3일 밝혔다.


나주생생문화재는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지역 문화유산을 활용해 나주를 생생한 역사문화도시로 되살리기 위한 사업이다.

‘생생문화재’는 특히 도심 속 문화재의 새로운 인식과 보존을 활용해 진행하는 프로그램이 단연 돋보인다.


1일차에는 지방의 궁궐인 금성관을 살펴본다. 나주목 고지도를 통해 나주읍성과 관아의 공간배치를 익히고 조선시대 지방관인 목사의 역할과 목사내아에서의 생활을 상상할 수 있는 시간이다.


전국 최대 규모와 유래를 자랑하는 나주향교에서는 유림을 통해 당시의 교육체계와 향교의 역할을 알아볼 수 있다.

전통한옥인 남파고택에서 조선시대 나주지역 상류층의 생활을 보고 체험한 후 작은 음악회로 하루를 마감한다.


이튿날엔 무형문화재 정관채 염색장과 함께 만드는 쪽빛 체험이 기다리고 있으며 고분전시관에서 나주 2000년 역사를 살펴볼 수 있다.


1000년 전 고려 태조 왕건이 타고 왔을 것으로 추정되는 고려 목선을 영산포구에서 타고 우리 선조들의 기상을 느끼는 시간도 마련돼 있다.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나주문화원(062-332-5115)로 문의하면 된다.




호남취재본부 이한혁 기자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