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한국타이어, 최악의 업황 통과… 2분기 중국 실적 반등 기대”

최종수정 2019.05.03 08:13 기사입력 2019.05.03 08:13

댓글쓰기

[클릭 e종목]“한국타이어, 최악의 업황 통과… 2분기 중국 실적 반등 기대”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한국타이어에 대해 최악의 업황은 통과했다며 2분기에는 중국 사업부의 실적 반등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한국타이어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24.2% 감소한 1401억원을 기록해 시장기대치인 1620억원을 하회했고, 매출액은 1조6000억원으로 2.1%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전년 동기 대비 5.6% 증가한 북미를 제외한 모든 지역의 매출이 감소했다. 국내가 3.6% 감소했고, 유럽과 중국이 각각 12.1%, 13.9% 감소하며 부진한 업황을 이어갔다.


정용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3일 보고서에서 올해 마진 개선을 책임질 것으로 기대했던 북미 사업부가 개선된 점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정 연구원은 “신규 거래선 확대 및 운영 최적화로 매출 성장이 가능했다”며 “지속적으로 발목을 잡았던 테네시 공장도 정상화돼 기존에 예상했던 2분기보다 빠른 3월에 손익분기점에 도달했다”고 설명했다.


2분기에는 중국 사업부의 실적 반등이 기대된다는 전망이다. 정 연구원은 “1분기는 신차 수요가 11% 급락했지만 4월부터 하락폭을 크게 축소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정부의 부양책 효과 가 본격화되면 3분기에는 턴어라운드가 가능하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각각 ‘매수’와 5만2000원을 유지했다. 정 연구원은 “글로벌 상위 타이어 업체 대비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이 매력적이고, 1분기 미국 수요 개선에 이어 2~3분기 중국과 유럽의 반등이 예상돼 매 분기 점진적인 실적 개선이 가능한 업황”이라고 설명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