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앙오션, 조선업 수주 회복에 가동률 100%…"올해 실적개선 기대"

최종수정 2019.03.22 14:57 기사입력 2019.03.22 14: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메디콕스 은 22일 조선업황 회복에 따른 수주증가로 올해 본격적인 실적개선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중앙오션은 조선기자재 및 플랜트사업을 영위하는 회사로 초대형 선박의 선수, 선미, 프로펠러 보스, 엔진룸 등 선박의 9개 부분에 특수제작이 요구되는 블록제조에 특화된 회사다. 국내업체 가운데 ‘ISO9001’, ‘QHSAS18001’ 등의 국제적인 인증서를 모두 보유했다.

중앙오션은 주요고객사인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의 수주 증가에 따라 블록제조 수주가 크게 증가해 가동률이 100%에 달하고 있는 만큼 전년 대비 2배 가량의 매출액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중앙오션은 6월 결산 기준으로 이미 지난 반기에 134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연간 매출액(140억원)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중앙오션 관계자는 "조선업 업황 회복에 따라 수주가 크게 증가하고 있어 이미 진해공장의 실질 가동률이 100%를 넘은 상황으로 휴일에도 생산을 해야 납기를 맞출 수 있을 정도"라며 "중앙오션은 자동화를 적극적으로 도입해 인건비 비중이 낮기 때문에 수주증가로 인한 이익개선 효과가 클 전망"이라 밝혔다.


중앙오션은 조선업 수주증가를 기반으로 3개 분기 연속 영업흑자를 기록했다. 현재 공장 가동률과 수주상황을 고려할 때 올해 흑자기조는 꾸준히 유지될 전망이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