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초구 양재천 새봄맞이 단장

최종수정 2019.03.21 15:44 기사입력 2019.03.21 15:44

댓글쓰기

22일 주민, 봉사자, 직원 등 400여명 참여 양재천, 수변무대, 산책로 청소...서리풀 원두막 세척, EM흙공 던지기로 하천 수질정화, 봄꽃 8000본 심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새봄을 맞아 주민과 함께 다채로운 양재천 환경정화활동을 22일 오후 2시부터 두시간 동안 펼친다.


겨우내 트리가 되었던 서리풀 원두막의 묵은 때도 씻기고 펼칠 준비를 한다.


이번 행사에는 서초구 양재1·2동 주민, 양재천사, 청사모(청계산을 사랑하는 모임), 대한민국 월남전참전자회 서초구지회, 산림보호서초이사회, 서초구청 직원 등 약 4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하천진입로와 산책로 등 양재천 전구간 쓰레기와 물 흐름에 영향을 주는 부유물을 수거, 주민들이 자주 찾는 수변무대, 양재천의 명소인 칸트의 산책길과 아이리스원 등을 집중 청소한다.

서초구 양재천 새봄맞이 단장


이와 함께, 올해는 행사에 참여한 주민들이 하천 수질개선 및 악취제거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EM흙공을 직접 만들어 던져 깨끗한 천을 만드는데 일조 한다.


아울러 수변무대 좌우 둔치에 팬지, 비올라 등 봄꽃 8천본을 심어 양재천에 봄의 색과 향기를 불어넣는다.

이와 함께 양재천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위협하며 산책로 및 자전거도로를 무단통행하는 배달업체 오토바이를 대상으로 대대적인 캠페인 및 계도활동도 펼칠 계획이다.


김장희 물관리과장은“주민들이 깨끗하게 가꾼 양재천을 따라 걸으며 새봄을 만끽할 수 있길 바라며, 앞으로도 쾌적한 도심 속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