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목포해경, 올해 첫 함정공개 행사 가져

최종수정 2019.03.21 15:41 기사입력 2019.03.21 15:41

댓글쓰기

광주서영대학교 응급구조과 학생 39명과 진로체험

광주서영대학교 응급구조과 학생 39명을 대상을 올해 첫 함정공개행사를 가졌다.(사진제공=목포해경)

광주서영대학교 응급구조과 학생 39명을 대상을 올해 첫 함정공개행사를 가졌다.(사진제공=목포해경)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21일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채광철)는 3009함정에서 광주서영대학교 응급구조과 학생 39명을 대상으로 올해 첫 함정공개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응급구조과 신입 학생들로 해양경찰의 주요업무에 대한 체험과 설명으로 진행됐다. 선박 모니터링 시스템에 대한 교육을 통해 해상치안의 현장을 배워보면서 해양주권 수호의 중요성을 공유하며 바다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학생들은 경비함정과 의료진 간 실시간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해양원격의료시스템’ 장비에 관해 설명을 듣고 야간 응급환자 발생에 따른 해경의 역할과 육상으로 이송하는 시스템에 가장 큰 관심을 보였다.


이어 학생들은 3009함정 회의실에서 불법 외국 어선 단속 영상과 해양경찰의 출동현장에서 중국어선과 맞서며 영토를 지키는 여러 애로사항과 궁금한 점을 이어가며 함포와 진압 장비를 살펴봤다.


채광철 목포해양경찰서장은 “앞으로도 학생들이 바다를 사랑하고 미래의 꿈을 더 크게 키워갈 수 있도록 해양경찰 진로체험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경비함정 공개행사는 무료이며 10명 이상 단체로 신청할 수 있다. 목포해경 홍보실로 신청하면 사전협의를 거쳐 대형함정을 견학할 기회가 제공된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newsfact1@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