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작구,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문화제 개최

최종수정 2019.03.21 07:01 기사입력 2019.03.21 07:01

댓글쓰기

3월23일·4월11일 노량진역 광장, 4월13일 삼일공원에서 오후 1시에 개최 ...함께하는 태극기 게양식, 사진 전시 및 영상 상영,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행사로 꾸며

동작구,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문화제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대한독립을 외치던 선조들의 열망과 헌신을 기리기 위해 3월23일, 4월11일, 4월13일 3차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3월23일과 4월11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노량진역 광장에서 진행되는 행사는 1919년3월23일 노량진에서 일어났던 만세운동과 4월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을 기념하기 위해 개최된다.


주요행사로는 ▲ 노량진역 광장 대형 걸게 태극기 설치 ▲ 재능나눔봉사단, 은빛날개봉사단 버스킹 공연 ▲ 태극기 풍선·스티커 배부 ▲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관련 사진 전시 및 영상 상영 등이다.


4월13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진행되는 문화제는 3.1테마공원이자 서울시에서 유일하게 명명된 삼일공원에서 개최된다.


주요행사로는 ▲ 서울청소년오케스트라, 재능나눔봉사단, 사당 청소년문화의 집 나눔공연 등 소그룹 공연 ▲ 주민들과 함께하는 태극기 게양식 ▲ 기타 다양한 부대행사 등이 있다.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청 자치행정과(☎820-9550)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창우 구청장은 “이번 문화제는 독립선언 100주년을 기억하고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의 역사적 의의를 나눌 수 있는 화합의 장”이라며 “많은 주민들이 참여해 독립에 대한 뜨거운 마음을 함께 느끼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는 지난 3월 1일 노들나루 공원에서 주민들과 함께 독립선언서 낭독, 만세삼창, 뮤지컬 공연 등 3·1운동 기념식과 만세운동재현 가두행진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