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늑대와 돼지가 펼치는 어린이 안전

최종수정 2019.03.19 08:36 기사입력 2019.03.19 08:36

댓글쓰기

강서구, 21일부터 '찾아가는 아동권리 및 학대예방 인형극'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찾아가는 눈높이 인형극으로 아동권리 지킴에 앞장선다.


구는 오는 21일부터 지역 내 어린이집을 방문해 아이들을 위한 아동권리 및 학대 예방 인형극을 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아동친화도시에 맞춰 아동 눈높이에 맞는 교육방법으로 학대예방과 위험상황에서 도움을 요청하는 법을 재미있게 기억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인형극은 ‘꼭꼭 기억해요!’라는 제목으로 늑대와 돼지들이 등장하는 어린이유괴 및 실종예방 인형극이다.


부모를 잃어버렸을 때, 낯선 어른으로부터 위험에 처했을 때, 엘리베이터에 혼자 탈 때, 혼자 집을 보고 있을 때 등 위험한 상황에서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를 연극으로 알려준다.

인형극

인형극



교육대상은 지역 내 어린이집 4~7세 아동으로 3월 22일부터 6월 말까지 총 20회 진행되며 어린이집과 학부모 의견을 참고해 하반기에도 사업을 추가 실시할 계획이다.

구는 이번 연극교육이 어린이들로 하여금 스스로 위험상황에서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는 기본적인 인지능력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어른들의 눈높이에서 낯선 구민회관에 아이들을 초청, 연극을 보여주는 것보다 친숙한 어린이집에서 연극을 보여주는 게 더 효과적이라 판단, 이 사업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아동친화도시 강서에 걸맞게 최선을 다해 아이 눈높이에서 사업들을 진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교육청소년과(☏2600-6970)로 문의하면 된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